초식남글 1건
2009.07.12 초식남
초식남
SBS 그것이알고싶다에서 요번에 초식남에 대한 사회문화현상을 이야기했다.
초식남.. 과연 사회의 일그러진 문화라고 할수 있을까? 아님 신인류을까? 돌연변이일까? 그런 저런 이야기를 하면서 이야기가 전개된다.

초식남이란.. 패션이나 미용에 관심이 많고 자기 자신에게 많은 시간을 투자하는 사람 그리고 연애에 적극적이지 않은 사람을 지칭한다.
육식남이란.. 성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연애에 많은 시간을 투자하는 사람을 지칭한다.

이런 이야기가 나온것은 사람을 동물에 비유해서 생겨난거고 지난 06년 10월달에 일본의 한 컬럼에서 소개되면서 만들어졌다고 한다.
일본의 초식남의 가장 특징은
1. 연애와 성관계에 적극적이지 않다
2. 여자친구가 많아 여성을 잘안다.
3. 남자가 여자를 리드해야 한다는 생각은 없다.
방송에서 보여진 초식남들은 여자와 하루밤을 보내도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고 여성을 잘 이해 해서 주변에 여성을 많지만 친구와 연인사의 벽같은걸 만들어서 그 구분점을 확실히 두어서 생활한다. 마지막으로 여자를 리드해야 한다는 생각이란것은 잘모르겠다.

사실 초식남이라고 하기보다는 자신의 생각이 그런쪽으로 많이 유사하고 현재 자신이 끌리는 여성이 없기 때문에 일어나는 현상이 아닐까 생각되어진다. 그리고 성적인 관계를 가지는것은 선택이지 자신의 욕망을 해결하기위해서 사용하는것은 아니라고 생각되어진다.
그러나 성적인 관계만을 가지고 여성을 바라보는 사람들도 있기때문에 이런것에 대한 편견이라고 할까...

사실 난 초식남도 그렇타고 육식남도 아니다. 그런 단어로 나자신을 표현하기는.. 이상하다고 할까?
여자에게 관심은 있지만 사실 말을 걸어서 사귀고 싶다고 말을 해보지도 못하고 그 여성이 나를 바라보는 불안한 마음이 앞서서..도 이기도 하고 재정적인 열악한 환경과 주변의 상황에 대해 고민이 되어지기 때문이라고 생각된다.

초식남이 많아진이유는 재정적인 이유가 많타고 생각되어지고 이전 세대가 치열하게 마초? 육식남처럼 경쟁이 치여서 살다가 나중에 안정성을 많이 중시하면서 그걸 보고 자란 세대에서 생기는거 같다.

현재 나와같은 세대? 아님 나와 비슷한 연대에 태어난 세대에서 확실하게 두드러진다고 방송에서 보여지는거 같다.
방송에서 보여진 나이대를 보면 20~30대 사이의 남성들만 나오고 그런 현상의 주 발생지라고...

일본의 사회 현상을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방영할정도면 우리나라 안에서 사회현상으로 많이 일어나고 있다고 생각되어진다.
분명 일본과 한국과의 사회 분위기와 문화적은 차이는 다르지만 경재적인 상황이나 앞으로 악화되는 실업문제에 대해서는 비슷하고 생각되어진다. 이건 개인적인 생각이기 때문에 그래프와 실질적인 데이터를 가지고 논한다면 분명 난 할말이 없을것이다.

그리고 초식남보다는 연애를 하고 싶지만 재정적인 부분이 문제가 되고 자신의 개인적인 시간을 자신을 위해서 투자하는 사람에게는 분명 이런 현상을 계속 될거라고 생각되어진다. 또한 초식남이란 이유로 생기는것보다 우리나라 안의 히키코모리나 백수 , 니트족 , 오타쿠 , 페러사이트싱글 등같은 사회현상이 지속될수록 계속 이런 현상은 현재의 사회현상을 역행하면서 계속 될거라고 생각되어진다.
과연 계속 되어진다면 어떻게 될지도 궁금하지만.. 현재 사회의 역행하는 부분에서는 많은 점들이 부각되어서 않좋은점으로 보여질지도 모르겠다.

그리고 결혼과 초식남이 증가하는거랑은 아직까지 확실히 밝혀지거나 조사한 내용을 없다. 아니 국내에서는 조사하기가 애메하다고 할수 있다. 초식남을 지칭은 일본에서 부터 시작 되었고.. 이런 초식남이라고 할만사람들이 자신이 초식남이라고 생각하고 조사에 참여할지도.. 우리나라에서는 힘들거라고 생각되어지고 드러내 놓고 말할수 있는 사람이 많지 않다고 생각되어진다.

더 자세한 정보나 내용을 보고 싶으신분들은 그것이 알고싶다 09.07.11일자 방송을 보시면 될거 같습니다.
두서 없이 이런 생각 저런 생각을 막써보았습니다. 미흡하지만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rev | 1 | next
생각과 현실
List Tags Media Guest Admin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KHISM RSS T12 Y28 T303,365